xross :: KITAS 2018을 기대하며, 많이 늦은 KITAS 2017 후기 (+키타스백 후기 포함)

KITAS 2018을 기대하며, 많이 늦은 KITAS 2017 후기 (+키타스백 후기 포함)

[에디터 : JH#4]


안녕하십니까! 에디터 JH입니다.


오늘 쓸 글의 주제는 아시는 분도 있으실 것이고, 모르시는 분도 계실텐데, '키타스' 에 대해서 작성해보려고 합니다.


키타스 서포터즈 지원을 위해서 쓴 글이기도 합니다.


참고로 필자는 키타스를 많이 가보진 않았습니다. 2015년부터 작년, 2017년까지 여태 3번 정도 방문해보았습니다.

이 3번의 방문한 소감들을 바탕으로 '키타스 2018'에 대한 기대를 하며 키타스에 대해 간단히 소개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사진들이 아이폰으로 기변하기 전, 'sky 아임백' 휴대폰으로 촬영한 사진이라 사진의 품질이 약간 떨어질 수 있습니다.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 # 1 키타스란? ] - What is 'KITAS'?


PANTECH | IM-100S | 1/60sec | ISO-500 | Flash did not fire



'스마트 디바이스 쇼' 를 줄인 말입니다.

별도의 영문 행사 이름인 "Korea Smart Device Trade Show" 를 줄여서 'KITAS' 가 된 것입니다. (출처 : 키타스 공식 홈페이지)

+관리자 koa 추가의 말 : 이전 팜플렛에서 "Korea IT Accessory & Smart Device Show"라고 홍보하기도 하였습니다.


Apple | iPhone 8 Plus | 1/17sec | ISO-40 | Off Compulsory | 2018:06:02 23:56:51



이 행사는 매년 '㈜신한전람' 에서 주최합니다.


자 이제 이론적인 이야기는 넘기고, 느낀 바로서만 설명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몇년 전까지만 해도 KITAS를 홍보할 때에는 "it 악세서리 주변기기전" 이라는 말을 많이 사용했던 것 같은데, 요즘들어 그런 말을 사용하지 않기로 한 것인지 이러한 멘트는 잘 안보입니다.

'스마트 디바이스 쇼' 라고 하면 감이 잘 오지 않습니다. 하지만, 'it 악세서리 주변기기전' 이라는 말을 하게 되면 이 행사에 대해 대강 감을 잡을 수 있습니다.


여러분들은 'it 악세서리' 라고 하면 어떤 것이 떠오르시나요?  아마 대개는 이어폰이나 휴대폰 보조배터리와 같은 전자제품을 많이 떠올리실거라 생각합니다.


맞습니다!


'KITAS' 행사에서 가장 많이 볼 수 있는 제품들은 보조배터리나 휴대용 선풍기, 블루투스 키보드, 이어폰, 충전 잭 과 같이 스마트폰을 사용함에 있어서 보조적으로 사용하게 되는 기기들이 아마도 거의 대부분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또, 'KITAS' 에는 '키타스 백' 이라는 행사가 있습니다. 이 행사에 대해서는 잠시 후 자세히 설명하겠습니다.


제가 가본 키타스는 모두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진행한 것들만 가 보았는데요, 키타스가 처음 열릴 때에는 학여울 쪽에 있는 곳에서 열렸다고 합니다. (들은 이야기라 확실친 않습니다.)


더이상 이야기 할 내용은 없는 듯 하니, 한번 다음 주제로 넘어가보죠 :)


[ # 2 KITAS BAG EVENT 키타스 백 이벤트 ]


아마도 여러분들이 이런 누추한 곳까지 찾아오신 이유는 아마 '키타스백'에 대한 후기를 보려고 오신 분들도 많으실겁니다!


이 글에서 저는 작년 키타스백 행사로서, 가감 없이 전날 18시 40분 부터 다음 날 오전 10시까지 기다려 본 모든 내용을 포함해보도록 하곘습니다.


저는 키타스백의 한계선인, 200명 안에 들지 못할거라는 생각에 전날에 조금 일찍 집을 떠나, 키타스가 열리는 코엑스 근처의 9호선 '봉은사' 역에 18시 30분 정도에 도착하였고, 키타스 행사장 앞에 18시 40분 경에 도착하였습니다.


도착해보니, 두 명 서 계셨습니다. 가장 앞에 분은 18시, 즉 그 날 행사 문을 닫은 그 시각에 오셨다고 합니다.


저는 친구와 갔기 때문에, 저와 친구가 각각 줄의 3등과 4등을 하게 되었습니다. (편의상 계속 그냥 '3등' 이라고만 하겠습니다.)


거기서 관계자분들이 줄 서는 라인을 그리고 계셨습니다. 관계자분들은 라인만 그리고, "내일 뵈어요~" 하고 퇴근하셨습니다.


줄은 제가 생각한 만큼 그렇게 전투적으로 오시는 것이 아니라, 천천히 차근차근 채워졌습니다. 다들 오시기는 뛰어 오시는데, 와서 줄을 보시고서 안심하십니다. 물론 이것은 초반의 이야기이죠.


사람들이 계속 오니, 줄은 게속 길어집니다.


초반부에는 앞서 말한 바와 같이, 줄을 보시고서 안심하시는데, 후반부로 갈 수록, 줄이 길게 보일수록 앞에부터 줄을 서 있으니 세어보기 시작합니다.


줄은 참으로 평화롭습니다. 줄을 서 있는 사람들이, 자유롭게 화장실을 오가고, 아래에 있는 코엑스 몰을 오가고, 코엑스 몰 내의 편의점 등을 오가며, 늦은 저녁식사들을 하시거나, 야식을 섭취하시는 분이 있으시더라구요.


아무튼, 줄은 사람들이 끊임없이 한 두명씩 잊을 만 하면 옵니다. 200명이 이렇게 느리게 채워지는 선착순 행사는 처음 보지만, 키타스는 시간의 특성상 어쩔 수 없죠.


줄을 서 있던 와중에 코엑스를 지키는 경비 인력들이 계속 왔다갔다 합니다. 왔다갔다 하며 하는 이야기는 누워있지 말라는 등의 트집입니다.

하지만, 여러분들은 이 트집들에 반항을 하지 말아야 합니다. 이 트집들에 반항을 했다가 후에 엄청난 일이 일어나니까요..


참으로 평화롭던 약 새벽 2시 경, 경호업체의 트집에 뒷쪽 줄에서 반항을 하더군요. 이로 인하여 우리는 쫒겨났습니다.


짐 싸서 동문으로 나가랍니다. 우리는 반항할 수가 없습니다. 그들은 그저 관리인력이기 때문입니다


결국 돗자리나 충전기와 같이 깔아놓은 짐들을 모두 챙겨서 코엑스의 동문 (참고로 야외입니다.) 앞에서 단체로 반 노숙을 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최대한 경호인력과의 마찰을 줄이면서 최대한 빨리 건물 안으로 들어갈 수 있도록 노력을 해주신 분이 계셨습니다.


어쨋든, 우리는 반 노숙을 하는 과정에서 순서를 헷갈리지 않게 하기 위해서 종이들을 긁어 모으고, 볼펜을 수소문하여 '임시 번호표' 를 만들었습니다.

이 과정에서도 또한 수고해주신 분들이 많이 계십니다.


또한, 경호인력들은 임시 번호표를 만드는 과정에서 바람이 불지 않는 실내에 잠깐 들어갔다고 트집을 엄청 잡았었습니다.


다시 한 번 말씀드리는데, 경호인력들 자극해서 좋은 일 없습니다. 그냥 하라는대로 하시는게 제일 편하실 겁니다.


아무튼, 계속 말이 옆으로 새게 되는데, 임시 번호표는 말 그래도 '임시' 이기 때문에 자신의 순서는 자신이 지키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또, 여기서 키타스백 줄을 서면서 잊지 말아야 할 한 가지가 있다면 이것입니다!


키타스백 줄을 기다릴 때에, 자신의 앞 사람과 뒷 사람과 간단하게나마 인사를 하셔서 얼굴을 외우시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그리고, 간혹 '임시번호표' 와 진짜 번호표의 순서가 달라지시는 분이 계십니다. 이 이유는 중간에 새치기를 하는 등의 얌체 짓이 발생하기 때문에, 밀리는 것입니다.

이러한 얌체 짓은 자신이 먼저 나서서 막는다는 생각으로 줄을 서 계셔야 합니다.


또, 자리를 비울 때에도 앞 사람이나 뒷 사람에게 간단히 이야기를 해 두는것도 얼굴을 외우는 것과, 순서를 지키는 것에서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또, 꼭 잊지 마셔야 할 것이 있다면, '기다림'일 것입니다. 상당한 기다림이였습니다. 전날 18시 40분부터 다음 날 오전 10시까지... 뜬 눈으로 밤을 새우는 것은 상당히 고통스러운 일임을 다시 한번 느끼었습니다. 게다가, 실내에서 있었다면 괜찮았을 것이라 생각하나, 야외에서 계속 거의 앉지 못하고 서 있으니 상당히 고통스러웠습니다.


올해에는, 키타스를 운영해주시는 신한전람 관게자분들께서는 코엑스 경호팀과 사전 협의를 충분히 해 주셔서 이러한 일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일반 입장하시는 분들의 입장권 판매/교환은 9시 30분 부터 진행되었으나, 키타스백은 10시에 정확히 시작하더군요.


10시까지 기다려서 받았습니다.


바로 이것을 말이죠.


PANTECH | IM-100S | 1/60sec | ISO-300 | Flash did not fire



키타스백의 번호표입니다. 이것을 잃어버리면 그간의 노력이 모두 물거품이 되는 것입니다. 

(지금 와서 생각해보니, 잃어버리면 땡인 시스템에 대한 보완이 있었으면..하는 개인적인 생각이 듭니다.)


입장을 하시고, 키타스 행사장도 둘러보시고, 구매할 것 하시고, 점심도 드시고 한 다음에, 이 표를 들고 오후 2시에 키타스백 행사장으로 가서, 이 번호의 순서대로 줄을 서시면 됩니다.

그러면 추첨이 시작되는 것이죠. 이 번호는 그저 순서(순번)표 일 뿐입니다.


추첨은 굉장히 밝은 분위기 속에서 진행되었습니다. 왜냐하면, 자신이 뽑게 될 상품에 대한 기대감이 제법 크기 때문이죠..ㅋㅋㅋ

(제가 뽑은 상품은 그리 좋은 것들은 아니지만, 원목으로 된 지금 이 순간에도 사용하고 있는 모니터 스탠드가 상당히 좋네요ㅋㅋㅋ 이렇게 소소하게 괜찮은 것이 뽑힌다고 생각되는데, 제 친구는 키보드를 뽑고 싶다는 욕구가 상당히 강렬해서 어떤 물품을 뽑아도 만족하지 못하더라구요...)


아무튼, 여러분도 일생에 한 번쯤은 키타스백에 도전을 해 보시는 것이 좋을거라 생각합니다..ㅎㅎ


[ # 3 "키타스 2017" 에는 어떠한 물건들이 있었는가 ]


기대하고 간 키타스인 만큼 제법 여러 번 둘러보게 되었습니다.


또, 괜찮은 보조배터리를 구매 해달라는 친구의 부탁 또한 있었기에, 허투루 돈을 쓸 수 없는 저로서는 여러번 둘러보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그냥 무난하게 '여우미' 부스에서 '샤오미 보조배터리' 를 구매하려고 하였습니다. 허나, 샤오미 보조배터리는 그 친구도 가지고 있었고, 또한 이전에 산 것과 큰 차이가 없었기에 샤오미가 아닌, 다른 제조사로 눈을 돌리게 되었습니다.


여러가지 제품들이 있었습니다.

또, 여러 제조사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결국, 여러 곳의 제품을 둘러보고서 'Sicron' 이라는 제조사를 알게 되었습니다.


이 제조사의 거의 모든 제품들은 퀄컴의 Quick Charge 3.0 기능을 탑재하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이 제조사가 정말 마음에 들었고, 이 제조사에서 친구의 부탁인 보조배터리와 멀티 충전포트를 구매하였습니다.


보조배터리는 제 손에 없으니 멀티 충전포트라도.. 보시죠!


Apple | iPhone 8 Plus | 1/15sec | ISO-100 | Off Compulsory | 2018:06:02 23:35:06


먼지가 쌓여있는... 사용한지 근 1년이 되어가는 멀티 포트 충전기입니다.


이 제품에 대해서는 차후 더욱 상세한 리뷰를 작성토록 하려는 계획 중에 있습니다.


퀵 차지 3.0이 지원되는 보조배터리에 멀티포트 충전기의 퀵 차지 3.0이 지원되는 포트를 이용하여 충전을 해 보니, 일반 충전에 비해 제법이나 빠른 속도를 보여주었습니다.


지금도 생각해보면, 상당히 마음에 드는 제조사였던 것 같습니다.



이 외에도, 자세히 찾아보시고 둘러보시면, 제법 아니 대기업보다도 더욱 좋은 제품이고, 제조사임에도 불구하고, 인기가 없는 제조사나 제품들이 있는데, 이런 곳들을 잘 공략하시면 제법이나 성공적인 키타스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게다가, 물건의 종류도 많습니다. 보조배터리와 충전기, 뿐만 아니라 사용자의 휴대전화와 연결되어 따라다니는 여행가방(캐리어) 와 같이 특이한 제품들도 있었습니다.


또, VR 체험과 스마트 모빌리티 체험, 그리고 드론 체험과 같이 여러가지 종류의 체험도 할 수 있게 체험장도 마련되어 있었습니다.


코엑스 건물 내에는, 그냥 회의실이나 화장실과 같이 기본적인것들만 있어서 커피 같은 것을 마실 곳이 마땅치 않은데요, 키타스는 전시장 내부에 카페테리아 장소를 두고, 푸드트럭들을 불러다가 간단한 요기와 차 한잔을 할 수 있도록 해 두었습니다. 허나, 이 자리들이 상당히 인기가 있어서 자리에 앉으려면 눈치싸움이 필요했습니다.



마지막으로, 키타스 2018을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KITAS 2018 소개 & 안내


<KITAS 2018 서포터즈> 를 모집한다고 합니다.

관심있으신 분들은 신청해보세요~!!


(저도 꼭 서포터즈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KITAS 2018'


기간 : 2018년 7월 14일 (토) ~ 7월 16일 (월) [3일간]

시간 : 오전 10시 ~ 오후 6시 (오후 5시 30분 입장 마감)

장소 : Coex Hall D


(+) 선착순 1만명 대상으로 무료 관람신청을 받는다고 합니다. (자세한 사항은 여기)

(초, 중, 고등학생의 경우에는 학생증 지참시 무료입장이라고 합니다!)


키타스에 대한 더욱 더 자세한 정보들은, 만일 제가 서포터즈가 된다면 꾸준히 올라올 포스팅들을 기다려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그럼 이 글 모두 읽어주셔서 감사하고, 다음 포스팅에서 뵙죠! 감사합니다!


< 이 글에 대한 질문 등의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댓글을 남겨주시면, 최대한 빠르게 답변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삼성동 159 3층 | 코엑스 D홀
도움말 Daum 지도

설정

트랙백

댓글